코로나19 자가격리자⋅확진자 전원, 왓챠플레이 무상 지원

Status
배포일자

코로나19 자가격리자⋅확진자 전원, 왓챠플레이 무상 지원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왓챠플레이는 6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와 협의하여 코로나19 피해자가 격리 기간 동안 왓챠플레이를 무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이용권을 지원하기로 했다. 지원 대상은 모든 자가격리자와 생활치료시설 등에 입소한 확진자 전원이다. 향후 추가로 지정되는 자가격리자와 확진 판정을 받는 확진자도 지원할 예정이다.

중앙재난대책본부는 보도자료를 통해 생활치료센터 입소자 및 자가격리자의 격리생활 중 심리지원을 위해 왓챠와 영상콘텐츠를 무료로 제공하는 협력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왓챠플레이는 보건복지부 등과 협의하여 격리 상태에 있는 코로나19 피해자의 심리적 지원의 필요성을 인정하여 이들이 완치 또는 격리해제 될 때까지 왓챠플레이를 무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돕는 방안을 마련했다.

실제 증세는 가볍지만 외출을 할 경우 바이러스를 전파할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별도 시설에 격리되고 있는 확진자, 또한 증상은 없지만 확진자와의 밀접 접촉 등 감염 가능성이 높아 자택에 격리되어 있는 이들을 대상으로 한다. 보건복지부 관계자는 “이들이 격리 상태에서 느끼는 불안감과 답답함 또한 매우 큰 고통”이라며 “격리 기간 동안 이를 완화할 수 있는 심리적 지원이 절실한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먼저 지난 3일부터 운영, 지속 확대되고 있는 생활치료센터 입소자들에게 QR코드 등을 활용해 이용권을 전달하고, 7일부터 운영될 예정인 행정안전부의 ‘자가격리자 안전관리 어플리케이션’ 등을 활용해 이용권을 전달하는 방안이 우선적으로 논의되고 있다. 중대본과 왓챠플레이는 구체적인 전달 방안 등을 확정해 다음주에 발표할 계획이다.

왓챠플레이는 코로나19 피해자 외에 일반 국민들을 대상으로도 3일간 왓챠플레이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이용권을 이날 배포했다. 확진자나 자가격리자는 아니지만, 코로나19 여파로 고통을 받고 있는 모든 국민들이 이용할 수 있다. 이달 15일까지 왓챠 앱이나 왓챠의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 공식 계정에 공지된 링크(https://play.watcha.net/coupon/register)를 통해 왓챠플레이 쿠폰 등록 페이지에 접속해 “왓챠와함께이겨내요”라는 문구를 입력하면 누구나 결제 정보 입력없이 이용할 수 있다.

박태훈 왓챠 대표는 “코로나19 피해가 늘어나는 상황에서 어떻게 해야 조금이라도 회복에 기여할 수 있을지 고민을 많이 했다. 최근 왓챠플레이의 이용시간이 늘어나는 것을 보고 이런 상황에서 왓챠플레이가 사람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겠다는 생각을 했다”며 “피해자들과 국민들께 미약하게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지난 일요일 왓챠플레이의 총 시청시간은 코로나19가 국내에서 본격적으로 유행하기 직전 일요일(1월19일) 대비 36.9%나 증가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