왓챠 “화질 업그레이드”...HDR10+ 콘텐츠 서비스 시작

배포일자
2020/11/03
Status
Empty
왓챠 “화질 업그레이드”...HDR10+ 콘텐츠 서비스 시작
왓챠, 국내 OTT 최초 차세대 영상 표준 기술 ‘HDR10+’ 적용 콘텐츠 선보여
<스파이더맨: 홈커밍>, <베이비 드라이버>, <와호장룡> 등 8편 우선 공개
왓챠 “세계 최고 수준의 화질과 감상 경험 제공할 수 있도록 기술 투자 강화”
왓챠가 국내 OTT 업체 최초로 차세대 영상 표준 기술 ‘HDR10+’가 적용된 콘텐츠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3일 밝혔다.
‘HDR10+’는 2018년에 발표된 삼성전자 주도의 차세대 고화질 영상 표준 기술로 TV나 모바일 등 디스플레이 기기에서 각 장면마다 밝기와 명암비를 최적화해 영상의 입체감을 높이고 정확한 색을 구현한다. 기존 고정식 메타데이터 기반 HDR 기술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동적 메타데이터를 적용해 모든 장면을 최적화된 화질로 제공할 수 있게 했다.
왓챠는 지난 12월부터 Ultra HD 4K 화질의 영상을 서비스 시작하는 등 영상 및 화질에 꾸준히 투자를 해오고 있으며, 이번에는 삼성전자와의 기술 협력을 통해 ‘HDR10+’ 기술까지 도입하면서 이용자들에게 세계 최고 수준의 화질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현재 ‘쥬만지: 새로운 세계’, ‘스파이더맨: 홈커밍’, ‘베이비 드라이버’, ‘블레이드 러너: 2049’, ‘와호장룡’ 등 8편을 ‘HDR10+’로 감상할 수 있다. 올해 안에 약 7편이 추가되는 등 지속적으로 ‘HDR10+’ 적용 콘텐츠가 강화될 예정이다. 2017년 이후 출시된 삼성전자 스마트TV와 올해 새롭게 출시된 삼성 프로젝터 등 ‘HDR10+’가 적용되는 TV/프로젝터를 이용해 감상 가능하며, 이달 중에 스마트폰, 태블릿 등 모바일 기기도 지원을 시작할 예정이다.
이태현 왓챠 최고기술책임자(CTO)는 “이용자들이 최고의 감상 경험을 누릴 수 있도록 영상 관련 기술과 인프라에 대한 투자를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