왓챠, 4월1일 전국 14개 CGV에 왓챠관 개관

배포일자
2021/03/26
Status
Empty
속성
Empty

왓챠, 4월1일 전국 14개 CGV에 왓챠관 개관

왓챠 수입·배급 <리틀 조>, <스왈로우> 등 다양한 작품 선보일 예정
박태훈 대표, “고객이 만족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하도록 최선 다할 것”
온라인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왓챠가 오는 4월1일부터 전국 14개 CGV 극장에서 왓챠가 엄선한 작품들을 상영하는 CGV 왓챠관을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왓챠관은 왓챠와 CJ CGV의 업무협약(MOU)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사업으로, OTT 서비스에서 CGV 특별관을 운영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왓챠는 4월1일부터 관람 가능한 CGV 왓챠관 영화 예매를 26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왓챠관 상영작은 CGV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 앱에서 예매할 수 있으며, 콘텐츠 평가 및 추천 서비스인 왓챠피디아에서도 CGV와 연동되어 예매 가능하다. 왓챠관은 서울 6곳(강변, 목동, 왕십리, 용산아이파크몰, 신촌아트레온, 영등포), 경기·인천 5곳(의정부, 일산, 동수원, 죽전, 인천), 대전·충청 1곳(천안펜타포트), 부산 2곳(서면, 센텀시티) 등 전국의 14개 CGV 영화관에서 만날 수 있다.
4월 한 달 동안 왓챠관에서 감상 가능한 작품은 11편에 이른다. 우선 왓챠의 수입·배급작인 <리틀 조>와 <스왈로우>를 14개 모든 왓챠관에서 감상할 수 있다. <리틀 조>는 한 연구원이 사람들을 행복하게 해주는 기묘한 꽃을 발견한 뒤 발생하는 사건을 다룬 영화로, 주연을 맡은 에밀리 비첨은 이 작품으로 제72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삼켜서는 안 될 것들을 삼키고 싶은 욕망에 사로잡힌 여성을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 <스왈로우> 역시 왓챠관에서 관람 가능하다.
왓챠는 또한 김보라 감독의 <벌새>를 비롯해 <소공녀>, <파수꾼>, <남매의 여름밤>, <최악의 하루>, <힘내세요, 병헌씨> 등 여섯 작품 다양성 영화 기획전으로 묶어 14개 상영관에서 2주씩 번갈아 재상영한다. 봄의 계절감을 느낄 수 있는 영화 <건축학 개론>, <늑대소년>도 4월 상영작에 포함한 한편, 박찬욱 감독의 영화 <아가씨> 역시 확장판으로 만나볼 수 있다.
박태훈 왓챠 대표는 “CGV 왓챠관을 통해 왓챠가 엄선한 다양한 작품들을 스크린으로 선보일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방대한 취향 데이터를 보유한 왓챠와 세계적 수준의 극장 인프라를 가진 CJ CGV와의 협력으로 고객의 만족을 극대화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왓챠는 지난해 11월 CJ CGV와 영화 콘텐츠 기반 데이터 통합 분석 및 플랫폼 사업 영역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 양해각서(MOU)를 맺은 바 있다. 양사는 CGV 왓챠관 운영을 포함해 앞으로도 ▲데이터 통합 분석 및 활용 ▲온라인 및 오프라인 플랫폼 협업 및 사업 영역 확대 ▲데이터 및 플랫폼 기반 신사업 발굴 등을 위한 상호 협력 등 폭넓은 협력을 이어 나갈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