왓챠, 엔조이커플과 연애 관찰 예능 <러브&조이> 기획 ‘10일 첫 공개’

배포일자
2021/07/05
Status
Empty
속성
Empty

왓챠, 엔조이커플과 연애 관찰 예능 <러브&조이> 기획 ‘10일 첫 공개’

왓챠가 제작하는 첫 예능 콘텐츠...인기 유튜버 엔조이커플과 기획해 경쟁력 ‘강화’
“남녀 사이에 친구가 있을까?” 엔조이커플이 호스트로 나선 신개념 연애 관찰 리얼리티
‘사랑과 우정 사이’ 기로에 선 남사친&여사친의 진심, 왓챠에서 매주 확장판 선공개
온라인 콘텐츠 스트리밍 서비스 왓챠가 215만 구독자를 보유한 인기 유튜버 엔조이커플(손민수, 임라라)과 공동 기획한 예능 콘텐츠를 선보인다.
왓챠는 엔조이커플이 호스트로 나서는 연애 관찰 예능 <러브&조이>를 제작한다고 5일 밝혔다. <러브&조이>는 사랑과 우정 사이의 기로에 선 8명의 남사친, 여사친 출연자가 “남녀 사이에 친구가 가능할까?”라는 질문에 해답을 찾아가는 과정을 담은 신개념 연애 관찰 리얼리티다. 오는 10일부터 왓챠에서 확장판이 선공개되며, 이후 엔조이커플 유튜브 채널에서도 본편이 업로드된다.
<러브&조이>에서 엔조이커플은 호스트이자, 출연진을 이어줄 큐피드 역할로 재미를 더한다. 현장에서 출연진을 직접 지켜보고 각자의 속마음을 매일 밤 들은 엔조이커플은 그들의 실질적인 연애 멘토로 맹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큐피드가 된 엔조이커플의 화살이 누구를 향하고, 그 결과 출연진이 시청자들에게 어떤 대리 설렘을 선사할지가 주요 관전 포인트다.
<러브&조이>는 왓챠의 첫 번째 제작 예능 콘텐츠로 기대를 모은다. 티캐스트와 E채널 예능 <노는브로>를 공동 제작하기도 했지만, 오직 왓챠만의 제작 역량으로 탄생된 콘텐츠는 <러브&조이>가 처음이다. 유튜브 콘텐츠 <가짜사나이2>, <좋좋소> 등을 통해 지속적으로 플랫폼의 경계를 뛰어넘는 시도를 하고 있는 왓챠가 이번 <러브&조이>를 통해서는 어떤 시너지를 선보일지 귀추가 주목된다.
왓챠 콘텐츠 사업 담당 김효진 이사는 “<가짜사나이2>, <좋좋소> 등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유튜버들과 어떻게 협업해야 좋은 결과를 낼 수 있는지 배워왔다. <러브&조이> 역시 그 연장선상에 있는 시도로 긍정적인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이용자들이 만족할 만한 좋은 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왓챠가 제작하고 엔조이커플이 출연하는 <러브&조이> 1화는 10일 오후 4시에 왓챠에서 공개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