왓챠플레이, ‘기생충’ 영어자막으로 감상 인기

배포일자
2020/07/02
Status
Empty
왓챠플레이, ‘기생충’ 영어자막으로 감상 인기
‘기생충’ 감상한 유저, 셋 중 하나 꼴 영어자막 이용
아카데미 숨은 주역, 달시 파켓 번역 국내서도 인기
번역가 달시 파켓이 번역한 ‘기생충’의 영어자막이 아카데미뿐만 아니라 국내 영화팬들의 마음도 사로잡았다.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왓챠플레이는 영화 ‘기생충’이 왓챠플레이에 서비스된 이후 한달 간의 시청 기록을 분석한 결과, ‘기생충’을 감상한 이용자 중 영어자막 이용 비율이 33.5%에 이른다고 2일 밝혔다. 세 명 중 한 명 꼴로 영어자막을 이용해 ‘기생충’을 감상한 셈이다.
왓챠플레이는 ‘어벤저스’, ‘설국열차’, ‘킬링 이브’, ‘체르노빌’ 등 주요 인기작들에 대해 한국어자막 외에 영어자막을 함께 서비스하고 있으며, 한국어/영어 동시자막 기능도 있다. 그중에서도 ‘와이 우먼 킬’이나 ‘위기의 주부들’ 같은 드라마들은 영어 공부하기 좋은 콘텐츠로도 인기를 끌고 있다. 한국영화 중에서는 ‘기생충’이 지난 5월29일 처음으로 영어자막 버전으로 서비스 시작됐다.
‘기생충’은 전체 감상한 이용자의 3분의 1 이상이 영어자막 서비스를 이용했는데, 기생충이 한국어로 만들어진 한국영화임을 고려하면 이례적인 현상이며 일반적인 해외 콘텐츠에 비해서도 높은 수치다. 한국영화 최초로 칸영화제 황금종려상과 오스카 작품상을 거머쥔 영화 ‘기생충’과, 이를 가능케한 숨은 주역 번역가 달시 파켓이었기에 가능한 일이다.
영화 ‘기생충’은 반지하, 짜파구리 등 한국인만 이해할 수 있는 독특한 정서와 소재들이 등장함에도 달시 파켓의 절묘한 번역으로 세계인의 공감을 이끌어내며, 칸영화제와 아카데미 등 세계 영화무대에서 기념비적인 성취를 올렸다.
대표적으로 기택(송강호)이 딸 기정(박소담)의 가짜 졸업장 제작 솜씨에 감탄하며 농담처럼 “서울대 문서위조학과 없냐”고 말한 것을 달시 파켓은 “옥스퍼드 대학교”로 의역해 봉준호 영화의 유머를 세계인들이 직관적으로 이해할 수 있도록 했다.